정보화마을 전북 고창
하전갯벌마을

  • HOME
  • 마이인빌
  • 메일
  • 고객센터
  • 사이트맵
  • 마을안내


    꽃무릇

    관광지:꽃무릇
    마을명:전북 고창 하전갯벌마을
    유형:휴양림/공원/명소

    꽃무릇(석산)

    우리나라 최대의 꽃무릇
    가을이 되면 선운산 주변은 붉게 물들여 진다. 이유는 다름 아닌 선운사 일대에 군락을 이루어 10경에 만개하여 장관을 이루는 꽃무릇 때문이다.

    가을이 되면 선운산 주변은 붉게 물들여 진다. 이유는 다름 아닌 선운사 일대에 군락을 이루어 10월경에 만개하여 장관을 이루는 꽃무릇 때문이다. 잎이 시든 후에 꽃이 피는 꽃! 즉 꽃과 잎이 서로 만나지 못하여 서로를 그리워해 '상사화(相思花)'라는 이름으로 불리우는 꽃이다. 그러나 꽃무릇과 상사화는 다른 꽃이다. 꽃과 잎이 서로 피고 지는 시기가 달라 만나지 못한다는 점에서는 같지만. 상사화는 봄에 잎이나서 여름에 꽃이 피고, 꽃무릇은 초가을에 꽃이 피고 난 뒤 잎이 나온다.

    꽃무릇은 일본이 원산지인 여러해살이 풀이고 수선화과에 속하며 유독성 식물로 분류된다. 개화시기는 9 ~10월에 만발하며 열매는 맺지 않는 특징이 있다. 다른 꽃과 달리 잎이 나오고 꽃이 피는게 아니라 반대로 꽃이 진 후에 짙은 녹색의 잎이 나온다.

    대체로 남부 지방의 산사 부근 숲속에 심어져 있으며 특히 선운산 일대의 꽃무릇은 관련 설화와 함께 전국적으로 명성을 가질 만큼 아름다움에 감탄사를 자아날 정도로 장관을 이뤄 관광객의 발길을 유혹하고 있다. 꽃무릇은 주로 관상용. 약용으로 쓰이며, 한방에서는 인경을 거담, 토혈, 창종, 적리, 급만성 기관지염, 폐결핵, 백일해, 객혈, 해열등에 약재로도 쓰인다.